수도권 공동체 지역네트워크 포럼

0
9

9월 18일(화)오후1시 30분, 경기도 포천시 마을공동체 지원센터에서 2018년 수도권(서울시, 경기도, 인천시) 「공동체 지역네트워크 포럼」이 수도권 공동체 전문가, 활동가, 담당 공무원 등 1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공동체 정책 공감대 형성 및 의견수렴, 발전방안 모색 목적으로 마련한 이번 포럼은 행정안전부의 ‘지역공동체 정책방향 및 사업소개’와 서울시(최순옥 서울시 지역공동체 담당관), 경기도(김천광 경기도 따복공동체지원과 공동체사업팀장, 손석환 경기도 따복공동체지원센터 따복사업팀 팀장), 인천시(이혜경 인천시 마을공동체만들기 지원센터장)의 수도권 정책 발표와 정책토론의 장 순서로 4시간가량 진행되었다.

행안부는 ‘공동체활성화 기반구축과 공동체 역량강화’를 공동체 정책 목표로 설명하고 마을공동체 기본법 제정 추진, 국가․지자체의 공동체업무 지원체계 구축, 공동체 및 전문가 네트워크 활성화 등의 추진방향을 설명했다. 서울시 마을공동체는 ‘서울시 마을공동체 기본계획 2기(2018년~2022년)’를 중심으로 마을공동체의 성장과 생활자치 활성화를 목표로 ‘사회적 우정’, ‘주민자치’, ‘지속가능’, ‘분권․협치’를 기반으로 한 정책방향을 설명했다. 경기도 따복 공동체는 공모사업 성과를 중심으로 공동체의 발전 과제와 사례의 성장을 통한 정책방향을 설명했다.

인천시는 이혜경 센터장(인천 마을공동체 지원센터)이 마을공동체 기본계획 수립 비전과 전략 및 지난 5년간 마을의 성장과 지원과정을 설명하고 달라지는 공동체 정책을 다섯 가지로 나누어 설명했다. 인천형 철학이 담긴 조례개정을 통해 주민이 주인이 되는 주민자치제도의 혁신과 지속가능한 마을생태계를 위한 마을정책, 도시재생․사회적경제․마을공동체 융합지원, 주민자치기반 마을활동가 양성과 지원, 마을공동체 기금 설치를 통해 자치위원회 혁신과 권한을 강화하고, 마을 협치와 자치역량, 제도 및 지원, 마을 협치를 통해 ‘누구나 자치’에 참여하고 ‘모두의 마을’이 되어 일상의 민주주의를 실현할 수 있는 정책방향을 발표했다.

정책토론회는 정책발표 참여자와 토론자, 포럼 참여자들 간의 질문과 답변 의견제시 등의 시간을 가졌다.

글․ 사진 연구담당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