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의 마을 활동가들 ‘생태적 마을노동’의 가치를 배운다 [인천in]

0
19

인천이 마을 활동가들 ‘생태적 마을노동’의 가치를 배운다

9월 19-20일 지리산 산촌생태마을 워크숍 참가자 모집

14-08-28 21:58ㅣ 이재은 기자 ([email protected])

페이스북 트위터 이메일 인쇄 스크랩

‘인천시 마을공동체 지원센터’(이하 지원센터)에서 산촌생태마을로 들어가 ‘마을활동가 워크숍’을 진행한다.

마을활동가 워크숍은 1박 2일 일정으로 선진사례 견학, 학습, 활동가 역량 강화 등의 목적으로 운영되는 오픈 워크숍이다. 타 지역 견학을 계기로 이웃 동네 마을활동가와 교류/협력하는 네트워크를 만들고, 향후 인천에 맞는 마을공동체의 방향을 모색할 수 있게 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에는 주민자치와 인문학적인 마인드를 가지고 ‘생태적 마을노동’의 가치를 이해하기 위해 지리산 ‘토닥마을’, ‘원천생태산촌마을’을 방문한다.

지원센터에서는 “워크숍을 계기로 마을 현장 활동가들 사이의 교류가 활발히 일어나 마을활동이 풍성해 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워크숍은 9월 19일(금)부터 익일까지 진행되며, 인천의 마을 현장 활동가를 대상으로 한다. 참가신청은 전화 접수를 통해 가능하다. 선착순 40명.(교육지원팀 777-8200)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