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가는 마을컨설팅 4차 과정

0
8

 

“마을은, 내가 들어가야 할 곳이고, 내가 움직이는 만큼 생겨나는 곳이다.”

 

10월 30일(일) 진강산마을교육공동체의 4차 컨설팅에서는 공동체 회원 및 산마을 고등학교 학생 등 17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강산 일대의 자원조사 및 SWOT’ 분석 주제로 진행되었다.

 

 

     자원조사에 앞서 ‘나에게 마을은 어떤 의미인가?’ 질문에 각 각 답을 하는 시간을 가졌다. “마을은 마음이 오가는 그 곳이자 큰 가족이고 이웃사촌이다.”

 

“생각해보니 마을에 사는 주변 분들과 생활을 나누고 살고 있지 않는 나를 발견했다.”

“마을은 더하기 빼기의 의미로 살아 왔는데 앞으로는 곱하기와 나누기의 방향으로 살아야겠다.”

“살고 있는 곳이자 뭔가 하려고 하는 곳인데 관계형성은 아직 아닌 곳. 그런데 내가 들어가야 할 곳이고 내가 움직이는 만큼 생겨나는 곳이다.”

 

산마을고등학교 이하늘 학생은 “제가 중학교까지 살았던 마을은 교류가 없고 그냥 사는 마을이었어요. 지금 바라는 마을은 편하고 불편한 공간이에요. 편함은 가족 같고 살고 싶은, 불편함은 의무감으로 지내게 되는 그런 곳입니다.”

 

“마을은 고향이자 안심할 수 있는 공간이다. 주하는 공간(집)이 가깝다는 의미보다는 마음이 가까운 사람간의 관계다. 안심할 수 있다는 것은 매일이 천국이 아닌 싸움이 일어나도 안심할 수 있는 마을의 의미다.”

 

“마을은 지금까지 이상적이고 화려하고 잘 꾸며진 만들어진 마을이었는데, 이제는 나한테 맛난 거 있으면 나누어 먹을 수 있는 게 마을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고민이 생겼을 때 고민을 나누고 함께하는 마을이라는 의미를 생각하게 되었고 지금도 배워가는 과정이다. 앞으로 강화에서 이사 가지 않고 살겠다.”

 

“ 마을은 관계를 잇는 곳이다.”

 

“마음도 생각도 나누고 생활 나눔도 하고 돈도 나누고 일도 나누는 그런 곳이라 생각하고 지금은 그 생각이 점점 깊어지는 것 같다. 형님 동생 언니 하는 관계가 깊어지는 것이 마을(동네)라고 생각한다.”

 

“아이가 넷인 나에게 마을은 울타리다. 함께 나누고 노는 울 밖에는 양과 늑대처럼 자본주의 폐해나 공교육 문제일수도 있는데 그런 위험으로부터 함께 울타리를 치고 지켜내고 싶은 곳이다”

 

“내가 살고 싶은 곳. 퇴근 후 편안하고 즐겁고 따뜻함을 함께 만들어나가는 곳으로 가치나 삶의 질 문제 같아. 함께 나누는 놀이터라고 생각하고 다 함께 만들어 나가는 거라고 생각해.”

 

“나에게 마을은 수양터다. 나를 짚어보기도 하고 바닥도 들여다보는 공간이라는 생각이고. 사건이 있거나 어려움이 있을 때 서로 챙겨주는 정이 가고, 정을 나누는 시공간이 아닐까 생각해.”

 

진강산 마을교육공동체 회원들이 생각하는 ‘마을’에 관한 공통된 내용은 ‘가치’에 관한 의견이 많았고 관계 속에서 공동체를 만들어 보고 싶은 것이 현재 마을공동체 활동으로 이어지고 있는 듯 했다.

 

‘마을’에 관한 의견을 나누고 나서 ‘진강산 마을교육공동체’를 중심으로 SWOT 분석(위협요인, 기회, 약점, 강점)을 예린팀과 하늘 팀으로 나누어서 조별 토론을 통해 분석 작업을 진행했으며 예린팀의 분석내용은,

 

 

 

강점-기회) 우리꽃자리, 2018 올해의 관광도시 강화, 온 식물들의 서식지, 진강산, 자녀들, 초중고가 모여 있다. 산마을고등학교 학생들, 자라도서관, 인재(예린), 좋은 사람들, 방향을 잡아갈 수 있는 사람들이 있다. 씨마켓, 열린 마음, 산마을협동조합, 유상용 샘의 넉넉한 품

 

강점-위협) 교육에 대한 열망, 공동체 구성원들의 열정, 수준 높은 공동체 의식 스즈카 – 자칫하면 폐쇄적으로 변할 수 있다.

 

약점-위협) 동광중학교 입학생 늘려야 함, 도서관이 위기에 처해 있다. 문화생활의 부족(영화, 공연 등)

 

약점-기회) 자녀들의 놀이 공간 부족, 교육공동체 거점 공간(사랑방 만드는 중), 동광중학교의 방향, 마을 사람들과의 관계 필요, 식당 술집, 모임 공간의 부족, 산업, 경제활동의 기회가 적다. 젊은 사람들의 일자리나 집, 청년, 청년의 삶. 대안 고민, 아이들 성장 이후의 이주 가능성이 존재함

 

 

하늘팀의 분석 내용은,

 

강점-기회) 위기의식을 공유한 것, 양도초: 만남과 재생산의 공간, 산마을고: 방향성을 잡아준다(안성균 교장선생님), 천혜의 자연환경, 위기의식(공동체성 무너짐을 인식), 씨마켓, 사랑방, 내 아이, 욕구, 산마을, 양도초, 마을의 넒은 터, 시골살이, 자연환경, 함께 만들고자 하는 운영위의 열정, 학부모 모임을 통한 관계형성(아빠들), 여유를 주는 공간(농촌마을 사랑방)

 

강점-위협) 다양한 계층 -생각을 모으기 힘들다. 너무 많은 기대감 -부담, 학교라는 베이스 -구성원이 바뀜에 따라 공동체가 흔들릴 가능성, 기존의 획일성-폐쇄적으로 갈 수 있다.

 

약점-위협) 팔짱끼고 관망하는 자세, 공동체 의식 다름의 부재, 대학입시-불안감, 돈, 벤치마킹-외부의 시선, 폐쇄적인 강화마을의 분위기(외지의 것), 교육공동체인 만큼 공동체 구성원이 주기적으로 바뀔 것 같고, 지속적이지 못할 것 같은 분위기, 행사성(포장), 동광중학교 원주민과의 관계(지역 폐쇄성), 서울, 대화방법-부족(마음을 나누는 열린 마음), 행사준비 과정에서부터 함께하는 관심과 참여의 부족, 자녀교육을 중심으로 이룬 구성-지속성의 문제, 마을공동체와 교육공동체 지향점, 과로 또는 무관심

 

약점-기회) 너무 다양한 생각, 지향점, 공간(함께할 수 있는), 위기의식, 결여됨, 갈망, 욕심 -하고자 하는 욕구, 교육청 -공권력을 잘 활용

양 팀은 약점-기회, 약점-위협, 강점-기회, 강점-위협 요소 분석을 통해 진강산 마을교육 공동체와 공동체를 둘러싼 지역을 보다 세밀하게 관찰하고 강점이지만 약점이기도 하고 약점이나 기회이기도 한 요소들에 관해 각 각 발표를 통해 확인했다.

    

 

진강산마을교육공동체는 마지막 컨설팅인 11월 4일 금요일, 이날 SWOT 분석한 자료를 기본으로 마을활동 계획과 비전을 수립하는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내용정리 및 사진

연구담당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