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을 통해 역사를 볼 수 있는 전시 이어갈 것. 배다리 아벨서점 (인천in)

0
29
  • “책을 통해 역사를 볼 수 있는 전시 이어갈 것”
  • 아벨서점, 15일부터 ‘인천의 문화를 일궈온’ 소농 김상봉 기증도서전 열어
  • 14-02-14 21:24ㅣ 김영숙 기자 ([email protected])
  • 페이스북트위터메일인쇄스크랩

  • 아벨.JPG

     
     
     
    배다리 아벨서점 시다락방에서 기증도서 전시회가 열린다. 15()부터 28()까지 2주 동안 소농 김상봉 선생이 기증한 책이 전시된다.
     

    아벨서점 곽현숙 대표는 이번 전시회를 시작으로 한 달에 2주씩 1900년대 초부터 1960년대까지 발간된 책을 전시할 것이다. 오래된 책을 통해 역사를 볼 수 있는 전시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인천의 문화를 일구어 오신 소농 선생님의 정신을 이어받아 <책 역사관>을 만들어가는 게 이번 전시회를 여는 목적이다라며 많은 사람이 전시회를 찾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전시회 문의는 032)766-9523으로 하면 된다.
     
     
     
     
     
  •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