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자료실

부평깡시장 상인 '협동조합'으로 활로 모색 (인천in)

신문News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4-02-20 19:33
조회
408
  • 부평깡시장 상인 '협동조합'으로 활로 모색
  • 지난 1월 시로부터 '부평깡시장 협동조합' 인가
  • 14-02-13 10:58ㅣ 이장열 기자 ([email protected])

  • 페이스북트위터메일인쇄스크랩

  • 부평깡시장_협동조합_설립에_따른_현판식14-02-12_(1).JPG

    부평깡시장 상인들 ‘협동조합’을 만들었다. 

    부평깡시장 협동조합은 12일 부평깡시장 상인회 사무실 앞에서 이용노 협동조합 이사장과 시장 상인, 지역 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협동조합 현판식을 개최했다.

    부평지역 내 시장 중 상인들이 협동조합을 설립한 것은 부평깡시장이 처음이다. 협동조합은 부평깡시장 상인 10여명으로 구성됐다. 앞으로 시장 상인을 대상으로 조합원을 늘려갈 계획이다.

    부평구와 부평깡시장 상인들은 지난해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사회적기업 설립 지원’ 사업으로 고용노동부의 지역특화사업에 선정됐다.

    상인들은 그동안 국비, 시비, 구비 등 사업비 2천만원을 지원받아 사회적기업 지정을 목표로 맞춤형 교육과 컨설팅 등을 벌여왔고, 사회적기업 설립에 앞서 협동조합을 앞서 꾸렸다. 

    상인들은 지난 1월 인천시가 ‘부평깡시장 협동조합’을 인가함에 따라 법인을 설립하고 이날 현판식을 치르게 된 것이다.

    협동조합을 꾸린 시장 상인들은 올 연말 있을 예비사회적기업 지정에 맞춰 짜임새 있는 준비와 다양한 사업을 준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