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각로 문화마을, 일곱 번째 문화콘서트 [인천in]

‘우각로 낭만콩쿨 가수? 그까이꺼 뭐 대충~’

우각로 문화마을, 일곱 번째 문화콘서트

14-07-24 16:55ㅣ 이재은 기자 ([email protected])

페이스북 트위터 이메일 인쇄 스크랩

남구 숭의동에 위치한 우각로 문화마을에서 오는 25일(금) 오후 7시에 문화콘서트가 열린다.

2013년부터 이어온 우각로 문화콘서트는 일곱 번째를 맞아 작지만 아름다운 변화를 앞두고 있다. 전도관 내부에 있는 마을극장에서 진행되던 문화콘서트가 지난 6월 열린 여섯 번째부터 주민들이 거주하는 골목으로 내려왔다.

이번에 펼쳐질 일곱 번째 문화콘서트는 마을 주민이 주인공이다.

‘우각로 낭만콩쿨 가수? 그까이꺼 뭐 대충~’이라는 슬로건으로 열리는 이번 문화콘서트는 외부초청가수 없이 마을 콩쿨대회로 진행된다.

사회부터 출연자 모두 주민이다.

우각로 문화마을의 일곱 번째 문화콘서트는 25일 오후 7시부터 우각로 현대슈퍼 앞 삼거리에서 진행된다.

한편, 우각로 문화마을 연태성 대표의 인사말과 함께 시작된 여섯 번째 콘서트에서는 기타, 색소폰 등의 거리연주가 마을 사람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후에도 매월 주민과 함께하는 문화콘서트가 진행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