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우물 ‘소소한 문화파티’

십정동 열우물 동네에서 열린

 ‘소소한 문화파티’

무더위가 한 창 기승을 부리던 날, 7월 20일(월)에 십정동 열우물에

‘소소한 문화파티’가 열렸다.


마을청년 가수(강헌구)와 풍물패 ‘더늠’ 소속 ‘작은곰하나 큰 곰 둘’,  록그룹 ‘디아펜테’의

공연이 1시간 가량 진행된 가운데,


별도의 무대를 치장하지 않아 오고가는 주민과 차량이  그대로 공연 현장이 된 공연에는 50여 명의

관객이 참여한 흥겨운 문화파티가 되었다.












 인천 자바르떼와 열우물 문화공간 두레박이 주체하고 인천문화재단이 후원한 ‘소소한 문화파티’는

앞으로 3회의 공연을 더 운영할 계획이다.

글. 사진  연구지원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