율목동 버드나무마을 벽화 그리기 – 거리의미술

2015 버드나무마을 완성벽화

주최: 중구자원봉사센터 

벽화참여: 중구자원봉사자 100명 

벽화진행: 거리의미술

중구율목동에 있는 유동약국 사이 주택가로 들어가 

좌회전 다시 우회전 하는 그 골목에 그려진 벽화입니다. 

올해에도 많은 자원봉사자 분들이 함께 했구요. 

거리의 미술은 마찬가지로 진행을 맡았습니다. 

유동이라는 본래의 마을이름에 맞춰서 소재를 선택하였습니다.

버드나무와 마을

그림들이 현장작업에서 다양하게 변화했습니다. 

그 결과물입니다.  

작업과정 사진이 없어서 같이 올리지 못합니다. 

벽이 많다보니, 그리고 골목이 길다보니 

거리의미술은 그야말로 작업만 묵묵히 수행했다는…그랬다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