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인천 마을공동체 대학’ 자문회의

8월 20일(월)오전10시, 지원센터 교육장에서 ‘2018 인천 마을공동체 대학’ 자문회의가 열렸다.

분야별 전문가 4명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된 이날 회의는 ‘2019년 마을공동체대학 방향’에 관한 안건으로 진행되었으며 ‘광역시와 지자체 간 협력을 통해 공동체가 지속적인 활동과 책임감을 가질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는 방법이 필요하다’, ‘사업과정 내 의사결정 과정이나 행정과의 소통 방법 등을 담아 거버넌스를 경험하고’, ‘공동체 활동의 활력과 사업을 위한 참여 공동체 소속 행정기관(동장, 담당)의 참여와 교육이 필요하다’, ‘사업의 목적과 공동체의 성향, 향후 발전 가능성을 진단할 수 있는 단계별 전문가 진단이 필요하다.’는 등의 의견이 제안되었다.

글 연구담당 / 사진 홍보담당